바로알고 즐깁시다!

화투(花鬪)속에 담긴 의미


들어가는 글
Ⅰ.화투의 역사
    1. 화투와 투전
    2. 화투의 조상은 카루타
    3. 카루타의 조상은 카드
    4. 카드의 수난과 변신
 
   5. 카드의 발상지는 우리나라
    
6. 이제는 화투의 역수출시대

Ⅱ.화투의 구성
    
1. 우리의 화투와 일본의 화투
    
2. 화투의 구성




Ⅲ. 화투패에 숨은 의미
    
1. 화투패의 월별분석
        
① 1월 송학(松鶴)
        
② 2월 매조(梅鳥)
        
③ 3월 벚꽃(桜)
        
④ 4월 등나무와 두견새
        
⑤ 5월 창포와 다리
        
⑥ 6월 목단(牧丹)
        
⑦ 7월 싸리와 멧돼지
        
⑧ 8월 갈대와 만월
        
⑨ 9월 국화와 술잔
        
⑩ 10월 단풍과사슴
        
⑪ 11월 서예가와 개구리
       
 ⑫ 12월 오동과 봉황
    
 2. 화투패의 화조풍월(花鳥風月) 

Ⅳ. 일본의 화투놀이
     
1. 코이코이
     
2. 하치하치
     
3. 하나아와세
     
4. 오이쵸카부

Ⅴ. 화투패로배우는 일본어
     
1. 일본인들도 화투를 할까?
     
2. 우리가쓰고 있는 화투속의 일본어
     
3. 일본의 화투용어

Ⅵ. 돈을 잃지 않는법


 


3. 일본의 화투용어

이미 설명 중에 언급한 바와 같이, 우리가 뜻도 모르고 무심코 쓰고 있는 말 중에 상당수의 일본어 들이 쓰여 지고 있었습니다만, 일본의 용어들은 우리의 용어와 어떻게 다른지 중복을 피해서 탐구를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광(光)은 문자로 표기는 되어 있지 않지만, 피카후다(ピカふだ、光札)라고 합니다. 우리가 잘 알고 있는 ‘피카피카’는 ‘번쩍번쩍’이란 일본어임을 알게 하는 부분이지요. 어떤 분은‘피카번쩍’이란 말도 쓰시는 분이 있는데, 이는 억지로 만들어진 한일합작 단어니까 안 쓰는 편이 좋겠네요.

10점 패를 ‘씨앗’의 의미인‘타네(タネ, 種)’라고도 하며, 일반적으로 10점짜리 패라는 의미로 ‘쥬텐후다(じゅうてんふだ、 10點札)’라고 합니다.  그리고 또 5점 패는 앞서 설명 드린바와 같이 '하이쿠(はいく,俳句)'라는 시의 '시어(詩語)를 적는 '탄사쿠(たんさく,短冊)'가 그려져 있다하여, 간단히 ‘단(タン, 短)’이라고도 하며, 5점짜리란 의미에서 ‘고텐후다(ごてんふだ、 5點札)’라고 부르기도 합니다. 또 우리가 흔히 껍질이라고 부르는 피(皮)는 찌꺼기라는 의미에서 ‘카스( かす、糟)’라고 하고, 화투를 치기위한 바닥은 ‘바(ば, 場)’라고 합니다.

그리고 패를 돌리기 전에 최후 순위자로 하여금 띄기, 즉 ‘키리(きり, 切り)’를 하도록 하는데, 이렇게 하여 띄어놓은 패를 산과 같이 높이 쌓았다하여 ‘야마후다(やまふだ, 山札)’라고 하고, 우리가 흔히 말하는 선은 우두머리란 의미에서 ‘오야(おや, 親)’, 또는 선수(先手)를 그대로 읽어 ‘센테(せんて, 先手)’라고도 하며, 반대로 후수를 ‘코(こ, 子)’, 또는 후수(後手)를 그대로 읽어 ‘고테(ごて, 後手)’라고도 합니다.

우리와 마찬가지로 5광은 ‘고코-(ごこう, 五光)’라고 하고, 4광은 ‘시코-(しこう, 四光)’라 하는데, 그 중에서도 비가 끼어있는 사광은 ‘아메시코-(あめしこう, 雨四光)’라 하며, 삼광은 그대로 ‘산코-(さんこう, 三光)’라고 합니다.

그리고 앞에서도 잠깐 언급은 되었습니다만, 7월의 멧돼지와 10월의 사슴, 그리고 6월의 나비를 모두 모았을 때를 ‘이노시카쵸(いのしかちょう, 猪鹿蝶)’라고 하는데, 이는 일본어에서 멧돼지를 ‘이노시시(いのしし, 猪)’라하고, 사슴은 ‘시카(しか, 鹿)’, 그리고 나비를 ‘쵸-(ちょう, 蝶)’라고 하므로, 이 세장을 합하여 이렇게 부르는 것입니다.

또한 ‘하나미자케(はなみざけ, 花見酒)’라는 ‘약쿠(やく, 役)’도 있는데, 이는 ‘꽃구경하면서 한잔’이라는 의미로 삼월의 광과 구월의 10점패인 술잔을 모았을 경우의 용어이며, 또 ‘츠키미자케(つきみざけ, 月見酒)’란 용어도 있는데, 마찬가지로 ‘달구경하면서 한잔’이라는 의미로 삼광대신에 팔월의 광을 모은 경우를 이르는 용어입니다.

그리고, 7띠도 우리와 같은 의미로 ‘나나탄(七タン)’이라하고, 홍단은 ‘아카탄(赤タン)’또는 ‘아카요로시(あかよろし)’라고 하며, 마찬가지로 청단은 ‘아오탄(青タン)’또는 ‘아오요로시(あおよろし)’라고 합니다.  
 

http://www.seoseok.net <서석넷>   E-mail :  bkseok@hanmail.net